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2021 한국금융투자포럼] 김승주 교수 “암호화폐 투자자 보호, 거래소에서 선제적으로 이뤄져야”

홍승빈 기자

hsbrobin@

기사입력 : 2021-09-13 18:22

▲김승주 고려대학교 정보보호대학원 교수가 13일 ‘2021 한국금융투자포럼’ 패널 발표로 나서 발표하고 있다./ 사진=한국금융신문

[한국금융신문 홍승빈 기자]
김승주 고려대학교 정보보호대학원 교수는 13일 오후 서울 중구 은행연합회 국제회의실에서 열린 2021 한국금융투자포럼의 패널 발표로 나서 ‘암호화폐 투자자 보호를 위해 어떠한 점이 선제 돼야 하는가’라는 질문에 “암호화폐 거래소에서 우선 코인 상장폐지 기준을 투자자에게 명확히 알려야 한다”고 말했다.

김승주 교수는 “암호화폐 투자자 보호에 있어서 정부와 거래소 모두에게 책임을 묻는 목소리가 큰데, 정부가 내놓는 제재보다는 시장원리에 따라 움직이는 것이 맞다고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우선 미국·유럽을 포함해 우리나라에서도 투자할 때 고위험도 상품에 대한 경고 메시지는 지속적으로 나왔다”라며 “투자자 보호의 의미에서는 정부 대책보다는 거래소가 움직여줄 필요가 있다”라고 설명했다.

그는 또한 “가장 급선무인 것은 거래소가 상장폐지 기준을 투자자에게 더 명확하게 알려야 한다는 점”이라며 “우선 불량 코인들이 걸러지고 나면, 그다음에 여러 가지 활성화 대책이든지, 필요한 정부 대책이 후속대책으로 이어질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홍승빈 기자 hsbrobi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