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SBI저축은행, 예금금리 0.3%p 인상…최대 2.60%

신혜주 기자

hjs0509@

기사입력 : 2021-09-02 15:22

정기예금·자유적립예금·사이다뱅크 등 수신상품 금리 인상

SBI저축은행 수신금리표. /자료=SBI저축은행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신혜주 기자]
SBI저축은행이 마땅한 투자처를 찾지 못하고 목돈 마련을 원하는 고객들을 위해 앞장선다. SBI저축은행은 오는 3일부터 수신금리를 0.3%포인트(p) 인상한다고 2일 밝혔다.

SBI저축은행과 사이다뱅크에서 판매하고 있는 정기예금과 자유적립예금, SBI스페셜정기예금, ISA 정기예금, 사이다뱅크 등이 금리 변경 대상 수신상품이다.

SBI저축은행은 이번 금리 인상으로 12개월 만기 기준 정기예금의 금리는 최대 2.60%를 기록했다. 이를 계기로 국내 저축은행 중 가장 높은 수준의 정기예금 금리를 제공하게 됐다.

SBI저축은행 관계자는 “수신금리 인상을 통해 저금리 시대에 마땅한 투자처를 찾지 못하거나 목돈마련을 준비하고 있는 고객이 많이 유입될 것으로 예상된다”며 “앞으로도 높은 수준의 금리와 다양한 상품 제공을 통해 서민금융기관으로서 역할을 충실히 이행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신혜주 기자 hjs0509@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