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우리카드, 914억 ESG 채권 발행…가맹점 자금 지원 나선다

신혜주 기자

hjs0509@

기사입력 : 2021-07-22 11:07

금융권 최초 파생거래 계약 체결

우리카드가 지난 21일 약 914억원 규모의 쇼군본드 발행에 성공했다고 22일 밝혔다. /사진=우리카드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신혜주 기자]
우리카드가 중소·영세 가맹점의 자금 지원을 돕는 ESG 소셜본드 형태의 쇼군본드를 발행하고 금융권 최초 파생거래 계약을 체결했다.

우리카드는 지난 21일 약 914억원 규모의 쇼군본드 발행에 성공했다고 22일 밝혔다.

쇼군본드는 외국기업이 일본에서 엔화가 아닌 다른 통화로 발행하는 채권을 말한다.

해당 채권은 2년 만기 미 달러화 표시로 발행됐으며, 미쓰이스미토모은행(SMBC)에서 전액 인수했다. 조달된 자금은 중소·영세 가맹점의 금융지원 등 사회적 가치 창출에 활용될 예정이다.

우리카드는 이번 채권 발행에 앞서 국제 ESG 인증기관인 서스테이널리틱스(Sustainalytics)로부터 녹색채권원칙(GBP)과 사회적채권원칙(SBP), 지속가능채권지침(SBG) 등 ‘ESG채권관리체계’ 적격성을 인증 받았다.

우리카드 관계자는 “적극적인 사회적 채권 발행을 통해 올해 상반기 발행된 ESG 채권 금액만 총 7577억원으로, 지난 한 해 동안 발행된 1500억원을 크게 웃돈다”며 “향후에도 조달원 다변화를 지속 추진하여 재무안정성을 제고하고,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한 자금 지원 활용에 활발히 임하겠다”고 전했다.

신혜주 기자 hjs0509@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