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크래프톤, 코로나19 확산에 12일부터 전면 재택근무 시행

정은경 기자

ek7869@

기사입력 : 2021-07-09 09:30

사진=크래프톤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정은경 기자]
재택 근무 중심의 자율 출근 제도를 운영해오던 크래프톤이 오는 12일부터 전면 재택근무를 시행한다.

크래프톤은 구성원의 안전과 건강을 고려해 정부 지침 발표 전 선제적으로 전면 재택근무를 시행하기로 했다. 크래프톤 구성원들은 서울 및 수도권 지역의 코로나19가 다시 확산세를 보임에 따라, 오는 12일부터 일주일 간 재택으로 업무를 이어갈 예정이다.

크래프톤 측은 "정부의 거리두기 단계와 연계해 재택 근무 중심의 자율 출근 제도를 운영해 왔지만 최근 사내 방역 기준 강화와 안전한 근무 환경 확보를 위해 전면 재택근무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크래프톤은 재택근무 기간 중 업무에 보다 집중할 수 있도록 식비를 제공한다. 또 원활한 재택근무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재택으로 근무용 PC를 추가 지급하고 운반비도 지원한다. 특히 근무 기간 중 업무상 불가피하게 출근하는 구성원의 안전한 이동을 위해 왕복 택시비도 지원할 방침이다.

크래프톤은 일주일 전면 재택근무 이후, 코로나19 확산 추이에 따라 연장 여부를 검토할 예정이다.

크래프톤은 내부 공지를 통해 "코로나19가 다시 급격한 확산세를 보이는 상황에서 구성원이 안전이 최우선이라는 판단으로 정부의 방침 발표에 앞서 재택근무를 결정했다"며 "크래프톤 구성원들은 재택근무 중 가급적 외출을 삼가고 마스크 착용과 손 씻기를 통해 개인 방역에도 신경써달라"고 당부했다.

정은경 기자 ek7869@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