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존림 삼성바이오로직스 대표, 글로벌 무대서 CDMO 기술력 알린다

정은경 기자

ek7869@

기사입력 : 2021-06-15 23:20

'바이오 디지털 2021'서 10년간의 업적, 사업 계획, 비전 발표
1대1 인터뷰·온라인 동영상 등 CDMO 경쟁력 알려

존림 삼성바이오로직스 대표이사. 사진=삼성바이오로직스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정은경 기자]
존림 삼성바이오로직스 대표가 세계 최대 바이오 행사 '바이오 디지털(BIO Digital) 2021’에 참가해 개회사를 진행했다.

존림 대표는 15일 리처드 하스 미국 외교협회장, 제레미 레빈 오비드 테라퓨틱스 대표가 진행하는 발표 세션의 개회사 연사로 나서 삼성바이오로직스가 쌓은 지난 10년의 업적과 사업 확장 계획, 비전 등을 업계 리더들에게 소개했다.

존림 대표는“삼성바이오로직스는 전 세계가 마주한 위기를 타파하기 위해 높은 품질과 빠른 속도, 효율성을 기반으로 모더나의 mRNA-1273 백신의 무균 충전 및 마감을 지원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위탁 생산 분야에서 선두를 달려온 만큼 위탁 개발부터 바이오 안전 테스트, 무균 충전 및 마감 공정에 이르기까지 진정한 엔드 투 엔드(end-to-end) 솔루션 제공 기업으로 거듭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기술, 혁신을 통해 전 인류의 삶을 풍요롭게 만들고 발전시킨다는 미션으로 여러분에게 보다 큰 성공을 더 빠르게 가져다 줄 것”이라고 말했다.

올해로 28회를 맞는 '바이오 디지털 2021'은 ‘바이오 인터내셔널 컨벤션(BIO International Convention)’을 온라인으로 전환해 개최한 행사다. 지난 10일 개막해 오는 18일까지 일주일 간 열린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창립 첫해인 2011년부터 2019까지 9년 연속 단독 부스를 마련해 이 행사에 참가해왔다. 지난해부터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 행사로 전환된 이후에는 가상 전시관을 구축해 고객사와 연결을 이어가고 있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이번 행사 기간 동안 다양한 프로그램에 참여하여 업계 리딩 기업으로서의 위상을 보여줄 예정이다. 또한 고객사 1대 1 미팅을 활발히 진행하며 기존 고객 및 잠재 고객에 회사의 위탁개발생산(CDMO) 경쟁력을 알릴 계획이다.

샘맥아워 삼성바이오로직스 전무는 온라인 영상을 통해 COVID-19 극복을 위한 대응 방안을 제시한다. 장준영 삼성바이오로직스 그룹장은 토니 길 바이오 포럼 리더와의 일대일 인터뷰에 참여해 바이오 시장 동향 및 CDMO 산업 트렌드, 삼성바이오로직스만의 CDMO 차별화 된 서비스에 대해 소개할 예정이다.

정은경 기자 ek7869@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