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신한은행, 더존비즈온과 기업 특화 비즈니스 플랫폼 구축 나서

임지윤 기자

dlawldbs20@

기사입력 : 2021-06-04 10:24

금융솔루션·비즈니스 플랫폼 결합 서비스 개발 추진

4일 서울 중구에 위치한 더존을지타워에서 진행된 업무협약식에서 진옥동 신한은행장(왼쪽)과 김용우 더존비즈온 회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신한은행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임지윤 기자]
신한은행이 금융 솔루션과 비즈니스 플랫폼을 결합한 혁신적인 비즈니스 플랫폼 구축에 나선다. 금융·비즈니스 솔루션으로 시장을 선도하겠다는 계획이다.

신한은행은 4일 더존비즈온과 ‘기업 전용 디지털 금융 플랫폼 사업’ 공동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사는 금융 솔루션과 비즈니스 플랫폼을 결합한 서비스와 금융‧비금융 데이터 분석을 통한 기업 신용평가 모델 등을 개발하기로 했다. 또한 기업 임직원 대상 소매(리테일)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고, 기반고객과 연구개발(R&D) 역량을 집중한 기업 특화 사업 플랫폼도 구축할 계획이다.

올해 하반기부터 각 사업과 서비스를 단계적으로 시장에 선보이고, 나아가 글로벌 진출까지 협력을 확대할 예정이다.

더존비즈온은 공공기관과 대기업, 중소기업 시장에서 13만 고객을 보유하고, 개인사업자 시장까지 확대하면 200만여 고객을 확보한 전사적 자원관리(ERP) 시장의 대표 기업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더존비즈온과 과감한 제휴와 상호 협력을 통해서 데이터 기업을 지향하고, 은행 서비스화(BaaS‧Bank as a Service) 모델의 플랫폼 결합 전략을 실행하겠다”고 말했다.

더존비즈온 관계자는 “클라우드와 빅데이터 등 더존비즈온이 갖춘 신기술 정보통신기술(ICT) 역량에 신한은행의 풍부한 금융 서비스 노하우를 내재화하면 혁신적인 기업 전용 디지털 금융 플랫폼 구축이 가능할 것”이라며 “앞으로 단순한 제휴 관계를 넘어 디지털 전환 파트너로서 긴밀한 협력 체계를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임지윤 기자 dlawldbs20@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