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KB금융, 녹색채권 1100억 발행…국내 금융지주 최초

한아란 기자

aran@

기사입력 : 2021-05-28 12:14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한아란 기자]


KB금융지주는 1100억원 규모로 신종자본증권 형태의 녹색채권을 발행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채권은 국내 금융지주사가 최초로 발행하는 녹색채권으로, 친환경 사업에 대한 금융지원을 목적으로 발행됐다. 10년 콜옵션에 금리는 3.6%다.

앞서 계열사 KB국민은행과 KB증권도 각각 1000억원, 1100억원 규모로 녹색채권을 발행했다.

KB금융은 녹색채권과 함께 5년 콜옵션 1660억원의 신종자본증권도 발행했다.

KB금융 관계자는 “정부가 중점 추진하는 친환경 분야에 자금이 활용된다는 점에서 녹색채권 발행은 큰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도 실질적인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경영 실천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한아란 기자 ara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