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에어서울, 5월 가정의 달 맞아 '실종 아동 찾기' 캠페인 실시

서효문 기자

shm@

기사입력 : 2021-05-03 10:09

에어서울은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경찰청과 협력해 ‘실종 아동 찾기’ 캠페인을 실시한다. 사진=에어서울,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서효문 기자]
에어서울은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경찰청과 협력해 ‘실종 아동 찾기’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3일 밝혔다.

에어서울은 경찰청으로부터 장기 실종 아동의 정보를 제공받아, 5월 3일부터 31일까지 항공기 내 모니터에서 실종 아동의 얼굴과 이름 등을 노출한다. 승객들은 비행시간 동안 좌석마다 배치된 개별 모니터를 통해 장기 실종 아동 약 40명의 실종 당시 모습과 경찰청의 ‘나이변환 몽타주’ 기술로 재현한 현재 추정 모습, 실종 장소 등의 정보가 담긴 영상을 볼 수 있다.

또 경찰청의 ‘안전Dream’ 앱으로 연결되는 QR코드를 기내 모니터에 노출함으로써 실종 아동 예방 캠페인도 함께 진행한다.

‘안전Dream’ 앱을 통해 ‘지문 등 사전등록’을 진행하면, 아이가 실종될 경우 빨리 찾도록 도움을 받을 수 있다.

에어서울 관계자는 “에어서울이 보유한 기재 강점을 살려 에어서울만의 방식으로 뜻깊은 캠페인을 펼치게 됐다”며, “많은 승객분들이 보시고 실종 아동 찾기와 실종 예방에 대한 사회적 관심을 환기시킬 수 있는 기회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서효문 기자 shm@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