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SK텔레콤, 보안 강화한 ‘갤럭시 퀀텀2’ 예약판매 시작

정은경 기자

ek7869@

기사입력 : 2021-04-13 14:04

13일~19일 사전 예약…23일 공식 출시
양자보안 적용 서비스 금융·메신저·인증 등 대폭 확대

SK텔레콤이 13일부터 19일까지 '갤럭시 퀀텀2'의 예약 판매를 진행한다. 사진=SK텔레콤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정은경 기자]
SK텔레콤이 삼성전자와 함께 두 번째 양자보안 5G 스마트폰 ‘갤럭시 퀀텀2’를 선보인다.

‘갤럭시 퀀텀2’는 6.7인치 대화면에 6400만 화소 카메라, 스냅드래곤 855플러스칩셋 등 플래그십 스마트폰급 성능에 강화된 양자암호 보안 기술까지 갖춰, 성능과 보안 양쪽 모두를 중시하는 고객들의 새로운 선택지가 될 전망이다.

갤럭시 퀀텀2는 13일부터 오는 19일까지 사전 예약 후 20일부터 22일까지 사전개통을 진행한다. 공식 출시일은 오는 23일이다.

‘갤럭시 퀀텀2’는 전작(갤럭시A 퀀텀)과 마찬가지로 양자난수생성(QRNG) 칩셋을 탑재했다. 양자난수생성 칩셋은 예측 불가능하고 패턴이 없는 순수 난수를 생성함으로써 인증·금융·메신저 등 보완이 필수적인 서비스를 더욱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돕는다.

양자보안 적용 서비스 리스트. 이미지=SK텔레콤

이미지 확대보기
갤럭시 퀀텀2에서는 각 서비스별로 별도의 양자보안 적용 개발이 필요했던 전작을 보완했다. ‘안드로이드 표준 키스토어’를 이용하는 서비스도 별도 개발 없이 로그인·인증·결제 기능 실행 시 양자보안 기술이 자동 적용되도록 개선했다.

전작이 양자보안 기술을 탑재해 일부 특화 서비스에 향상된 보안 기능을 제공했다면, 갤럭시 퀀텀은 단말 자체에 연동된 양자보안 기술이 각 서비스에 적용되는 셈이다. 특히 갤럭시 퀀텀2 구매 고객은 T월드·PASS·T멤버십 등 SK텔레콤의 서비스는 물론 신한은행·SC제일은행 등 다양한 서비스를 양자보안 기술을 통해 더욱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게 된다.

SK텔레콤은 갤럭시 퀀텀2 출시 이후에도 순차적으로 삼성카드 등 금융사를 비롯해 플로, V컬러링 등 다양한 서비스들로 양자보안 기술을 확대 적용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SK텔레콤이 '갤럭시 퀀텀2' 출시를 기념해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사진=SK텔레콤

이미지 확대보기
SK텔레콤은 갤럭시 퀀텀2 구매 고객이 다양한 구독 패키지 경품을 받을 수 있는 ‘구독♡구독 페스티벌’을 진행한다. 구매 고객은 추첨을 통해 △ADT캡스홈 3년 구독권 △현대식품관 한우 안심 2개월 구독권 △미마스크 1년 구독권 등 총 88만원 상당의 경품을 받을 수 있다.

갤럭시 퀀텀2 사전 예약 고객은 △갤럭시 버즈 라이브 △전용 클리어 케이스 등 다양한 프리미엄 사은품을 삼성 멤버스 앱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SK텔레콤의 공식 온라인몰 T다이렉트샵에서도 갤럭시 퀀텀2 사전 예약 시작과 함께 고객 참여형 이벤트를 시작한다.

자신의 보안 유형을 테스트해볼 수 있는 ‘구해줘 퀀텀’ 이벤트도 진행한다. 참여 고객 전원은 △ADT캡스홈 도어가드 2개월 무료 체험을 제공한다. 또한 추첨을 통해 △루이비통 백참·키홀더 △티파니 태그키 팬던트 △스타벅스 카라멜 마끼아또를 받을 수 있다.

또 T다이렉트샵에서 구매한 고객은 △차량용 무선 청소기 △차량용 공기청정기 등 6가지 전용 사은품 중 하나를 선택해 받을 수 있다.

11번가에서도 최대 15만원 할인(제휴 신용카드+T멤버십) 및 3만원 상당의 별도 사은품을 제공할 예정이다.

SK텔레콤과 삼성전자는 갤럭시 퀀텀2 관련 수익의 일부를 기부하며, 사회적 문제 해결을 위해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활동에도 적극 나선다. 양사는 갤럭시 퀀텀2 단말 1대 판매당 1000원씩 적립해 누적 적립금으로 교육 소외 계층에 노트북·태블릿 PC 제품을 기부할 계획이다.

한명진 SK텔레콤 마케팅그룹장은 “이번 갤럭시 퀀텀2를 통해 완벽에 가까운 양자보안 기술을 금융, 보안 등 서비스에 확대 적용했다”며 “향후 지속적으로 갤럭시 퀀텀2의 서비스 영역을 확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정은경 기자 ek7869@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