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집값 따라 급등한 지식산업센터 매매가격, 최근 5년간 최고 2배 이상까지

장호성 기자

hs6776@

기사입력 : 2021-04-02 16:21

서울 주요 지식산업센터 실거래 변화 추이 / 자료=경제만랩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장호성 기자]


지식산업센터의 가격 상승세가 심상치 않다.

최근 몇 년간 부동산 집 값의 가파른 상승을 이어가고 있는 상황 속에 수익형 부동산 중 인기를 끌고 있는 지식산업센터 또한 일부 지역에서는 매맷값이 2배 이상 상승 하는 등 전체적인 가격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부동산 정보 제공업체 경제만랩이 지식산업센터114 자료를 살펴본 결과, 서울 송파구 문정동에 위치한 문정역 테라타워는 가장 최근 거래 내역인 지난해 10월 3.3㎡당 2,052만원(5층)에 거래가 이뤄진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5년전인 16년 10월 당시 거래됐던 861만원(12층)보다 138% 상승한 것이다.

문정역 테라타워 바로 옆에 위치한 문정 엠스테이도 지난해 9월 3.3㎡당 1,738만원(3층)에 실거래가 이뤄졌다. 5년전인 16년 9월 당시 915만원(7층)에 거래됐던 것과 비교하면 90% 가량 증가했다.

서울에 유일한 국가산업단지인 서울디지털산업단지 또한 매매가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1단지에 위치한 코오롱빌란트2차의 경우 지난해 9월 3.3㎡당 1,013만원(9층)에 거래되며, 16년 1월에 거래됐던 617만원(6층)보다 64% 상승했다. 1단지 대륭포스트타워3차, 3단지 에이스테크노타워 10차 역시 각각 16년도 대비 43%, 42%의 상승을 기록했다.

반면 서울 지역 내 지식산업센터의 매매가 상승세로 가격이 부담스러워 지자 입주, 투자 수요가 서울과 인접한 경기지역에 대한 관심도 뜨겁다. 지난해 1월 경기도 과천시 지식정보타운 3블록에서 분양한 '과천 상상 자이타워'가 분양 하루 만에 완판됐으며 같은해 6월 경기도 광명시에서 분양한 '현대테라타워 광명' 역시 조기에 완판됐다. 이들은 모두 서울과 인접하거나 미래가치가 높다는 평을 받은 곳이다.

광명, 과천 외에도 부천 옥길지구, 고양 향동지구 등 업무지구 개발이 활발히 이뤄지고 있다. 부천 옥길지구에서는 ‘더플랫폼R’이 고양 향동지구에서는 ‘현대 테라타워 DMC’ 등이 분양을 예고하기도 했다.

오대열 경제만랩 리서치 팀장은 “지식산업센터는 주택 규제와 무관하고 각종 세제혜택을 받을 수 있는 것이 큰 장점이다”라며, “최근 저금리 기조로 투자처를 찾는 수요들이 지식산업센터로 몰리면서 전체적인 상승 흐름을 타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장호성 기자 hs6776@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