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연금복권720, 38회 당첨자 인터뷰 "집장만과 노후자금으로 쓸 것"

이창선 기자

cslee@

기사입력 : 2021-02-03 11:57

연금복권720 38회 1,2등 당첨자 인터뷰 영상(사진=동행복권)

[한국금융신문 이창선 기자]
복권수탁사업자 동행복권은 연금복권720+ 33회차 1, 2등 동시 당첨자와 38회차 1, 2등 동시 당첨자가 나왔다고 3일 밝혔다.

지금까지 연금복권을 10번 정도 구입한 33회 1, 2등 당첨자는 연금복권을 사는 날, 숫자 9번이 마음에 들어서 일자리 9번이 있는 복권을 샀다. 연금복권을 구입하면 일주일이 행복해지고 당첨을 확인하는 날에 기분 좋은 꿈을 꿨다고 한다.

좌)연금복권 720+ 당첨결과(사진=동행복권 홈페이지 갈무리), 우)38회 1등 당첨번호(사진=동행복권)


당첨자는 “당첨 번호를 하나씩 맞춰보며 1등에 당첨된 것을 확인하는 순간 숨이 멎는 것 같았다”며 “당첨금을 모아서 집을 구입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38회차 1, 2등 당첨자는 연금복권을 꾸준히 소액으로 구입해왔더니 1등 당첨의 기회가 왔고, 당첨되고 나니 오히려 차분한 느낌이 들었다고 한다.

당첨자는 “꿈도 안꾸고 평소와 다르게 특별한 것이 없었는데 큰 행운이 찾아온 것 같다”며 “앞으로도 열심히 회사를 다니고 연금복권 당첨금은 노후자금으로 사용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33회 1, 2등 당첨자가 나온 서울 동작구의 판매점주는 “복권을 구매하시는 분들에게 당첨이 되면 좋고 그렇지 못하더라도 복권기금으로 사회 곳곳, 좋은 곳에 돈이 쓰이고 있으니 작은 기부라고 생각하라’고 말한다며 “막상 우리 판매점에서 1등과 2등 당첨자가 나오니 기분도 좋고 보람도 느낀다”고 전했다.

38회 1, 2등 당첨자가 나온 전라북도 전주의 판매점주는 “당첨되길 바라는 소중한 마음으로 복권 구매를 하는 만큼, 큰 금액보다는 본인의 마음에 맞는 금액으로 구매하셔서 복을 가져가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창선 기자 cslee@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