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현대차그룹, 어린이 해양환경교육 체험장 '키즈마린파크' 설립 추진

곽호룡 기자

horr@

기사입력 : 2020-12-17 12:19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현대차그룹이 해양환경공단과 함께 어린이 해양환경교육 체험시설을 조성한다.

현대차그룹은 해양환경공단과 어린이 해양환경교육 체험시설 ‘키즈마린파크(가칭)’를 마련하기로 하는 업무협약을 17일 서울시 송파구 가락동에 위치한 해양환경공단 본사1층에 맺었다.

현대차그룹과 해양환경공단은 ‘키즈마린파크(가칭)’에서 해양 쓰레기, 미세플라스틱, 생물다양성 관련 주제로 어린이 대상 다양한 체험교육을 제공한다. 환경인식을 제고하고 해양환경의 중요성을 알린다.

‘키즈마린파크(가칭)’는 오는 2021년 3분기 개관하여 연간 1만 명을 대상으로 교육을 제공한다.

현대차그룹은 새로운 환경 분야 사회공헌사업을 선정하면서 쓰레기섬, 해양생물 생존문제, 미세플라스틱 등 해양환경 관련 이슈가 부각되는 점을 반영했다. 2019년 말 환경교육진흥법 개정이 추진되는 등 환경교육에 대한 수요는 증가하고 있으나, 전문 환경교육시설 및 컨텐츠가 부족한 상황도 고려했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기후변화를 포함한 다양한 환경문제에 대한 인식이 날로 높아지는 가운데, 해양환경도 중요한 환경 이슈로 떠오르고 있다”며 “무엇보다 미래 세대 교육이 중요하다고 판단돼 이번 사업을 추진하게 됐다”고 밝혔다.

해양환경공단 김희갑 경영관리본부장(왼쪽)과 현대차그룹 사회공헌담당 이병훈 상무.

이미지 확대보기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