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삼성중공업 '역대 최대 규모' 2.8조원 수주

서효문 기자

shm@

기사입력 : 2020-11-23 11:48

사진=삼성중공업.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서효문 기자]
삼성중공업이 역대 최대 규모인 약 2조8000억원 수주에 성공했다.

삼성중공업은 23일 유럽 지역 선주와 2조8072억원(25억달러 규모)의 선박 블록, 기자재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공시했다. 계약기간은 2025년 12월까지다.

이번 수주는 삼성중공업이 체결한 단일 선박 계약으로서는 창사 이래 최대다. 이는 중형 자동차 10만대 분에 해당하는 규모로, 일렬로 늘어놓았을 때 서울에서 부산까지 거리를 넘어선다. 수주잔고도 지난 6월 말 기준 199억달러를 기록한 이후 5개월만에 다시 200억달러 이상(211억달러)으로 늘어났다.

삼성중공업은 이번 계약을 통해 올해 수주목표의 절반(45%)을 일거에 달성했. 현재까지 누계 수주실적은 총 38억 달러를 기록 중이다. 향후 모잠비크, 카타르 등 대규모 LNG 프로젝트에서의 수주가 유력하고, 최근 발주가 재개된 컨테이너선, 원유운반선 등에서도 추가 수주에 대한 기대를 높이고 있다.

삼성중공업 관계자는 "현재 체결된 선박 건조의향서(LOI)와 추가 옵션 안건들을 올해 내에 최대한 실제 계약으로 연결시킬 수 있도록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라고 말했다.

서효문 기자 shm@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