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금융보안원, 사이버 침해위협분석 대회 최우수상에 코스콤 선정

김경찬 기자

kkch@

기사입력 : 2020-11-03 10:54

금융회사 3팀과 대학(원) 4팀 총 7팀 시상

금융보안원이 지난 2일 FIESTA 2020 참가팀에 대한 시상식을 개최했다. /사진=금융보안원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김경찬 기자]
금융보안원이 개최한 국내 유일의 금융권 사이버 침해위협분석 대회 금융회사 부문에서 코스콤이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금융보안원은 지난 2일 FIESTA 2020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둔 참가팀에 대한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3일 밝혔다.

금융보안원은 지난 2018년부터 금융보안에 대한 위협분석 전문인력을 발굴·육성하고 금융권 사이버 침해위협 대응능력을 강화하기 위해 금융권에 특화된 사이버 침해위협분석 대회를 개최하고 있다.

올해부터는 금융회사 재직자를 비롯해 대학(원)생으로 대회 참가 대상을 확대했고, 총 194개팀 345명이 참가했다. 금융회사에서 38팀이, 대학생 120팀, 내부직원 36팀이 참가했다.

이번 대회는 지난 9월 4일부터 9월 21일까지 18일 동안 진행됐으며, 포렌식·악성코드·모바일·웹해킹 등 4개 분야에 대해 17개 문제가 출제됐다.

금융보안원은 FIESTA 2020에서 금융회사 부문 3팀과 대학(원) 부문 4팀 총 7팀을 시상했다.

금융회사 부문에서는 코스콤이 최우수상을, 카카오페이가 우수상, KB국민은행이 장려상을 수상했다. 대학(원) 부문에서는 shoo-in 팀이 최우수상을, 인연들 팀이 우수상, GoldBo1 팀과 N0Named 팀이 장려상을 수상했다.

김영기닫기김영기기사 모아보기 금융보안원장은 “금융권 사이버 침해위협이 날로 고도화·지능화되고 있어 금융권에 요구되는 침해 대응 역량 확보가 시급하다”며, “이번 대회에는 특히 대학(원)생 참여자들의 수준이 크게 향상되어 우리나라 정보보호 분야의 미래가 밝다는 것을 느꼈다”고 밝혔다.

이어 “금융보안원은 앞으로도 금융권 사이버 침해위협 분석대회인 FIESTA를 확대·발전시켜 금융권에 필요한 침해 대응 전문인력을 확보하고 금융권 전반의 침해 대응 역량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FIESTA 2020 시상 내역. /자료=금융보안원

이미지 확대보기


김경찬 기자 kk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