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은행연합회, 고용위기 극복 위한 '근로복지진흥기금' 200억원 전달

홍지인

@

기사입력 : 2020-10-16 16:02

3년간 5000억원 규모의 '은행 공동 사회공헌사업' 추진

사진= 은행연합회

[한국금융신문 홍지인 기자]
은행연합회가 16일, 코로나19로 인한 고용위기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을 지원하기 위해 은행권을 대표하여 근로복지공단에 근로복지진흥기금 200억원을 전달하였다고 밝혔다.

이번 기부는 2018년부터 3년간 추진한 5000억원 규모의 '은행 공동 사회공헌사업' 일환으로, 최근 코로나19 장기화로 힘든 상황임을 감안하여 특별 추진하게 되었다.

근로복지진흥기금은 '근로복지기본법'에 따라 근로복지사업에 필요한 재원을 확보하기 위해 설치·조성된 기금으로, 전달된 기부금은 실업자, 특수형태근로종사자, 자영업자 등을 위한 실업대책과 고용안정 및 생계안정 대책을 위한 재원으로 활용될 계획이다.

근로복지공단은 이날 전달식에서 어려운 경영여건 속에서도 은행권이 한마음으로 이번 기부에 동참한 것에 대해 감사 표시로 감사패를 은행연합회에 전달했다.

김태영닫기김태영기사 모아보기 은행연합회 회장은 “이번 기부가 코로나19로 큰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의 고용 안정 및 생계 안정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은행권에 요구되는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지속적인 사회공헌활동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홍지인 기자 helena@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