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제네시스 GV80 디젤, '엔진 떨림' 출고 중단

곽호룡 기자

horr@

기사입력 : 2020-06-06 21:23

제네시스 GV80.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현대자동차가 제네시스 GV80 디젤 모델에서 '엔진 진동 떨림' 현상이 있다는 지적에 차량 출고를 중단했다.

제네시스는 지난 5일 GV80 출고 고객 공지에서 "GV80 디젤 모델 중 일부 차량에서 간헐 진동현상이 발견됐다"면서 "낮은 RPM에서 장기간 운행할 경우, 엔진 내 카본 누적에 따라 발생하는 현상"이라고 밝혔다.

회사는 당분간 GV80 디젤에 대한 출고도 중단하고 관련 조치도 내놓기로 했다.

제네시스는 "현재 조치 방안을 마련해 유효성 검증에 있으며 점검 일정이 확정되는 대로 안내하겠다"고 했다.

또 GV80 디젤 출고 대기자에게 별도 공지를 통해 "이로 인해 일시적으로 출고가 지연되고 있다"면서 "차량 인도가 늦어지게 된 점 깊은 사과 드린다"고 밝혔다.

현재 GV80 디젤은 8000여대가 출고됐다. 계약 후 출고 대기 물량은 1만대에 이른다.

최근 현대·기아차 신기술이 적용된 차량에서 초기 품질문제가 나타나고 있다.

이번 GV80에는 '스마트스트림 직렬 6기통 3.0L 디젤'이 처음으로 탑재됐다. 지난해 3세대 플랫폼이 첫 적용된 8세대 쏘나타는 소음·진동 등 감성품질 문제로 출시 후 고객인도가 지연됐다. 첫 중형SUV용 하이브리드(HEV) 엔진이 장착된 4세대 쏘렌토HEV는 회사측 연비인증 실수로 계약이 무기한 중단되고 있다.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