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최태원 SK 회장 "혈액 안전망 구축하자" 직접 헌혈 동참

곽호룡 기자

horr@

기사입력 : 2020-05-28 16:56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어려울수록 소외된 조직·개인이 없도록 해야 한다."

최태원닫기최태원기사 모아보기 SK그룹 회장이 이같은 평소 지론을 실천에 옮겼다.

최 회장은 박정호닫기박정호기사 모아보기 SK텔레콤 사장 등 경영진과 28일 오후 서울 중구 SK T타워에서 열린 '헌혈 릴레이' 현장을 예고없이 찾아 직접 헌혈에 참여했다고 이날 SK가 밝혔다.

최태원 SK 회장이 헌혈에 앞서 혈압을 측정하고 있다. 사진=SK.

이미지 확대보기
최 회장은 "급박한 수술을 받아야 하는 위급 환자에게 혈액은 그 어떤 것보다 가장 강력한 안전망"이라면서 "우리 모두의 생명과 건강을 지켜주는 '혈액 안전망'의 씨줄과 날줄을 짜는 데 구성원들과 함께 힘을 모으자"고 독려했다.

이어 최 회장은 "코로나19가 장기화될수록 혈액 부족과 같이 과거에는 예상하지 못했던 상황이 계속 일어날 수 있다"면서 "코로나19 대응 과정에서 우리가 간과하거나 놓치고 있는 소외된 조직이나 개인이 있는지 등도 신경 써 달라"고 주문했다.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혈액 수급에 보탬이 되기 위해 기획된 헌혈 릴레이는 SK 임직원의 자발적인 참여를 받는 방식으로 진행되고 있다. 다음달까지 강원·대전·충북·광주·대구·부산 등 전국 SK텔레콤과 ICT 계열사에서 확대 시행할 예정이다.

최 회장이 헌혈 참여율을 높이기 위해 직접 발 벗고 나선 것으로 보인다.

SK 관계자는 "헌혈을 시작으로 앞으로 기업이 국가 사회 안전망 구축에 보탬이 될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지속적으로 모색하겠다"고 밝혔다.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