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금감원 “부동산 그림자금융·고위험투자, 올해 자본시장 위험요인”

한아란 기자

aran@

기사입력 : 2020-05-11 13:21

[한국금융신문 한아란 기자]

금융감독원은 자본시장을 중심으로 시스템리스크를 점검하고 향후 발생할 수 있는 위험요인을 진단한 ‘자본시장 위험 분석보고서’를 발간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보고서는 자본시장 시스템리스크 발생에 대비하기 위해 마련됐다. 금감원은 “보고서를 통해 자본시장 리스크 요인에 대한 시장참여자의 이해를 높이고 시스템리스크에 대한 관리 방향을 공유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금감원은 올해 자본시장 위험요인으로 크게 △부동산 그림자금융 증가 △고위험·저유동성 자산 투자 확대 △글로벌 경기침체와 자본시장 위험 △ 증권사 건전성과 시스템리스크 등을 제시했다.

보고서는 총 5개 장으로 구성된다.

제1장에서는 보고서의 발간 배경과 목적을 서술하고 제2장에서는 자본시장의 환경 요인으로서 지난해 경제 상황과 금융시장을 개관한 뒤 자본시장 관련 시사점을 도출한다.

제3장에서는 자본시장을 주식시장, 채권시장, 파생상품시장, 펀드 시장 및 외환시장으로 구분해 지난해 자본시장 현황을 분석하고 이에 따른 위험요인을 평가한다.

제4장에서는 자본시장에서 올해 주의해야 할 주요 위험요인을 진단하고 자본시장 시스템리스크 방지를 위한 시사점을 도출한다. 제5장에서는 향후 감독계획을 간략히 요약한다.

금감원은 보고서를 매년 책자 형태로 발간해 유관기관, 연구기관 및 언론사 등에 배포할 계획이다.

한아란 기자 ara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