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기아차 사령탑 전격 교체…새 사장에 송호성 부사장 승진

곽호룡 기자

horr@

기사입력 : 2020-03-27 14:26 최종수정 : 2020-03-27 15:02

송호성 기아차 신임 사장.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현대차그룹이 27일 기아차 사령관을 전격 교체하는 임원인사를 단행했다.

이날 현대차그룹은 송호성닫기송호성기사 모아보기 기아차 글로벌사업관리본부장 부사장을 기아차 담당 사장으로 승진·임명하는 인사를 단행했다. 기존 박한우닫기박한우기사 모아보기 사장은 고문에 위촉됐다. 송 사장은 수출기획실장, 유럽총괄법인장 등을 거친 글로벌사업 전문가로 꼽힌다.

이와 함께 전기차 디자인 분야에서 외국인 전문가 영입도 이뤄졌다.

전 중국 스타트업 '니오' 요한 페이즌 수석 내장디자인총괄은 기아차 내장디자인실장(상무)으로 일하게 된다. 이전에는 폭스바겐·BMW를 거쳐간 경력이 있다.

요한 페이즌 상무는 지난해 일본 인피니티로부터 영입한 카림 하비브 기아디자인센터장(전무)과 호흡을 맞추게 된다.

현대차그룹은 이번 인사에 대해 "기아차의 미래 모빌리티 비전 및 성장 전략을 구체화하기 위한 리더십 변화 차원"이라고 밝혔다. 기아차는 올 1월 2025년까지 전기차 전환 추진을 골자로 한 '플랜S'를 발표한 바 있다.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