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미래에셋자산운용, TDF 발전 방향 논의 ‘평생소득만들기 세미나’ 개최

홍승빈 기자

hsbrobin@

기사입력 : 2019-05-16 11:08

▲자료=미래에셋자산운용

[한국금융신문 홍승빈 기자]


미래에셋자산운용이 연금사업자 및 상품 담당자 등 200여명이 참여해 타깃데이트펀드(TDF) 발전 방향에 대해 논의하는 ‘미래에셋 평생소득만들기 세미나’를 16일 서울 웨스틴조선호텔에서 개최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세미나는 TDF를 판매한 경험이 있는 보험, 은행, 증권사 및 투자권유대행인 등 판매사 임직원 405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진행한다.

아울러 항목별 응답결과에 대한 패널토론을 진행한다. 미래에셋은퇴연구소 김경록 소장, 자본시장연구원 연구위원 남재우 박사, 글로벌 컨설팅 업체 머서코리아의 황규만 부사장, NH투자증권 연금영업본부 이수석 본부장이 패널로 참여한다.

이들은 펀드 판매 현장의 TDF에 대한 인식, 기대와 우려되는 사안 등을 살피고 한국투자자를 위해 TDF가 나아갈 방향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미래에셋자산운용은 매년 세미나를 개최해 변화하는 연금시장 트렌드를 분석하고 업계 관계자들과 논의하고 있다.

세미나 슬로건은 ‘적립에서 인출까지’이다. 연금 도입기에는 적립식 투자를 바탕으로 수익률 제고를 위한 위험자산 투자가 주를 이뤘으나, 연금시장이 성숙하며 적립된 연금자산을 활용한 안정적인 은퇴소득에 관심이 커지는데 주목했다.

한편 미래에셋자산운용은 다양한 국내외 대체투자 상품 등을 통해 안정적인 연금자산 투자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지난해 미래에셋자산운용의 연금펀드 수탁고는 6조4000억원으로 시장 점유율 20%가 넘는다.

홍승빈 기자 hsbrobi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