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서울신라호텔, '호텔판 미쉐린 가이드'서 5성 호텔로 선정

구혜린 기자

hrgu@

기사입력 : 2019-02-21 08:46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구혜린 기자]
서울신라호텔이 '호텔판 미쉐린 가이드'로 불리는 '포브스 트래블 가이드'에서 국내 호텔로는 최초이자 유일한 5성 호텔로 선정됐다고 21일 밝혔다.

포브스 트래블 가이드는 지난 20일 오후 9시(한국시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서 '2019 포브스 트래블 가이드'를 공식 발표했다.

올해 전세계 약 50여개국의 1106개의 호텔을 평가해 발표했으며, 5스타(Five-Star) 호텔 210개(신규 21개), 4스타(Four-Star) 호텔 534개(신규 49개), 추천(Recommended) 호텔 362개(신규 62개)를 선정했다.

이번 2019 포브스 트래블 가이드 발표에서 서울신라호텔은 국내 호텔로는 사상 처음으로 5성호텔로 유일하게 등재되면서, 전세계 210개의 5성 호텔 중 하나이자 한국을 대표하는 최고의 호텔로 공인 받게 됐다.

포브스 트래블 가이드는 럭셔리 호텔, 레스토랑 및 스파의 등급을 선정하는 세계 유일의 권위 있는 평가 기관이다. 1958년에 '모빌 트래블 가이드'로 시작해 올해로 61주년을 맞이했으며, 세계적으로 적용하고 있는 5성 호텔 시스템의 시초로 알려져 있다. 글로벌 관광 업계에서 중시되는 우수한 서비스와 시설 기준을 적용하여 평가해 호텔판 미쉐린 가이드로 불린다.

최대 900개에 달하는 엄격하고 객관적인 평가항목 기준에 따라 신분을 숨긴 평가단이 매년 전 세계 호텔을 방문해 시설 및 서비스를 평가하고, 5성과 4성, 추천 호텔로 등급을 나눠 발표한다. 한국은 지난 2017년부터 처음으로 평가국가로 선정돼, 서울신라호텔과 포시즌스호텔 서울, 파크하얏트 서울이 4성급 호텔로 선정된바 있다.

포브스 트래블 가이드의 최고 경영자 필립 보옌(Filip Boyen)은 "포브스 트래블 가이드는 럭셔리 여행에 있어 최고로 신뢰 할 수 있는 기관"이라며 "우리의 객관적인 데이터를 중심으로 선정된 스타 등급 리스트는 탁월한 호스피탈리티의 기준을 달성한 호텔, 식당과 스파들을 소개하는 것을 그 목표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2019 포브스 트래블 가이드' 시상식은 오는 26일 미국 LA 소재의 더 베벌리 힐튼 호텔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구혜린 기자 hrgu@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