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한미약품, 글로벌 파이프라인 임상 순항중…‘매수’ 유지 – 현대차증권

김수정 기자

sujk@

기사입력 : 2019-01-07 08:45

[한국금융신문 김수정 기자]
현대차증권은 한미약품에 대해 글로벌 제약사에 기술수출한 다수의 파이프라인의 임상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며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주가를 58만원을 유지했다.

7일 강양구 연구원은 “스펙트럼에 기술수출한 포지오티닙의 미국 식품의약국(FDA) 혁신치료제 지정이 불발됐지만 글로벌 톱티어 제약사인 사노피, 얀센 제넨텍에 기술수출한 다수의 파이프라인 임상이 순항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스펙트럼에 기술수출한 ‘롤론티스’ 및 ‘포지오티닙’의 FDA 승인 모멘텀이 올 하반기중 있을 것”이라며 “얀센이 진행중인 비만∙당뇨 치료제 2상 완료 및 3상 개시 모멘텀도 발생할 예정임을 고려하면 점진적으로 주가가 상승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김수정 기자 sujk@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