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김광수호 농협금융, 상무·부행장급 인사…"전문성·성과 중심"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18-12-04 21:54

지주 부사장 손병환…부행장 6명 선임

  • kakao share
  • facebook share
  • telegram share
  • twitter share
  • clipboard copy
(사진 위쪽 왼쪽부터 시계방향으로) 손병환 신임 농협금융지주 부사장, 김인태, 송수일, 이원삼, 서윤성, 박태선, 정용석 신임 농협은행 부행장. / 사진= 농협금융지주

(사진 위쪽 왼쪽부터 시계방향으로) 손병환 신임 농협금융지주 부사장, 김인태, 송수일, 이원삼, 서윤성, 박태선, 정용석 신임 농협은행 부행장. / 사진= 농협금융지주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농협금융지주가 4일 금융지주와 농협은행, 농협생명보험, 농협손해보험의 상무·부행장(부사장)급 인사를 단행했다.

농협금융지주 상무에는 손병환닫기손병환기사 모아보기 농협중앙회 농협미래경영연구소장이 선임됐다.

농협은행 부행장에는 김인태 종합기획부장, 서윤성 준법감시인, 송수일 서울중앙사업부장, 정용석 국회지점장, 이원삼 농협생명 IT본부장, 박태선 농협중앙회 전남지역본부장이 임명됐다.

농협은행 부행장보는 나완집 IT경영정보부장, 남영수 농협금융지주 기획조정부장이 승진했다.

농협생명 부사장에는 여종균 농협은행 경북영업본부장과 추영근 농협중앙회 울산지역본부장이 임명됐다.

농협손해보험 부사장에는 김기형 농협중앙회 회원경영컨설팅부장이 선임됐다.

농협금융 측은 이번 인사에 대해 김광수닫기김광수기사 모아보기 회장 취임 이후 인사원칙으로 줄곧 강조해온 전문 경쟁력을 갖춘 인사의 적재적소 배치, 철저한 성과중심 인사, 현안 해결형 맞춤 인재 중용에 초점이 맞춰졌다고 설명했다.

농협금융지주 측은 "전문성과 성과가 검증된 인사를 중용해 경영 리스크를 사전에 대비하고 중장기 경쟁력을 높여 지속가능한 조직을 설계하고자 하는 김광수 회장의 의중이 반영됐다"고 말했다.

농협금융은 예정된 부서장, 영업점장 등 인사도 직무 전문성과 성과 중심으로 배치하는 등 올해 연말까지 모든 인사를 마무리 할 계획이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가장 핫한 경제 소식! 한국금융신문의 ‘추천뉴스’를 받아보세요~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오늘의 뉴스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