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조용병 신한금융 회장, 신입직원에 'B.E.S.T' 당부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17-12-20 16:27

신한금융그룹은 신한은행 등 10개 그룹사에서 채용한 신입직원 480명을 대상으로 지난 18일부터 4박 5일간 경기도 기흥에 위치한 신한은행 연수원에서 그룹 신입직원 공동연수를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사진은 공동연수 셋째날인 20일 오전 조용병 신한금융지주 회장이 연수원을 찾아 강연을 마치고 신입직원들이 기념 촬영을 하는 모습. / 사진제공= 신한금융지주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조용병닫기조용병기사 모아보기 신한금융지주 회장(사진 앞줄 가운데)이 신입직원에 'B.E.S.T'(Basic, Ethics, Small, Try) 자세를 주문했다.

신한금융지주는 각 그룹사에서 채용한 신입직원 480명을 대상으로 지난 18일부터 4박 5일간 경기도 기흥에 위치한 신한은행 연수원에서 그룹 신입직원 공동연수를 진행하고 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연수에는 신한은행, 신한카드, 신한금융투자, 신한생명, 신한BNP파리바 자산운용, 신한캐피탈, 제주은행, 신한저축은행, 신한데이타시스템, 신한아이타스 등 역대 최대인 10개 그룹사에서 채용한 신입직원들이 참석했다.

공동연수 셋째 날인 20일 오전 조 회장은 연수원을 찾아 새내기들에게 축하와 환영의 뜻을 전하며 1시간 반에 걸쳐 특강을 진행했다.

조 회장은 특강을 통해 이번 공동연수가 ‘신한’이라는 브랜드 아래 모든 그룹사가 고객을 중심으로 하나의 회사처럼 움직이는 ‘원(ONE) 신한 전략’이 담겨있음을 강조했다.

또 오는 2020년까지 '아시아 리딩 금융그룹, 신한'으로 도약하기 위해 추진중인 그룹의 2020 SMART Project와 그 실행 방법론인 S·M·A·R·T(Specific/ Segmentation, Measurable, Action – oriented, Realistic stretch, Time based)를 설명하며 "신입일 때부터 S.M.A.R.T하게 일하는 습관을 만들어 둔다면 신한의 미래를 이끌어 갈 리더로 성장하게 될 것” 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Basic(기본에 충실하라), Ethics(정도를 걸어라), Small(작은 일을 소중히), Try(노력하고 또 노력하라) 네 단어를 통해 'B.E.S.T' 신입직원이 되라는 의미를 담아 일에 임하는 자세를 당부했다. 현장에 나가 기본업무를 손끝으로 먼저 익히고, 작고 섬세한 관찰이 고객의 숨은 니즈를 발견할 수 있도록 하며, 무슨 일이든 자신감을 갖고 주도적으로 도전해 보길 바란다고 설명했다.

특강을 마치고 조 회장은 신입직원들과 자유로운 질의응답 시간을 보내고, 좋은 질문을 한 직원에게는 신한금융그룹 CEO들의 독서토론 모임인 ‘삼선(三先)세션’에서 선정됐던 도서를 선물했다. 또한 시공간의 제약 없이 창의적이고 자유롭게 일하는 인재로 성장하라는 의미를 담아 전체 신입직원에게 블루투스 접이식 키보드를 선물했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