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GS건설, 한남하이츠 재건축 시공사로 선정

조은비 기자

goodrain@

기사입력 : 2020-01-18 18:12

[한국금융신문 조은비 기자]
GS건설이 한남하이츠아파트 재건축 사업 시공사로 선정됐다.

한남하이츠 재건축 정비사업 조합은 18일 임시총회를 열고 공동사업시행 건설업자로 GS건설을 선정했다.

전체 조합원 557명 중 정관상 과반수 이상인 510명이 투표에 참여했다. GS건설은 이 중 281표(55.1%)를 받았고 현대건설은 228표(44.8%)를 얻었다.

한남하이츠 재건축 사업은 성동구 옥수동 220-1에 1982년 준공된 8개동, 535가구의 단지를 허물고 10개동, 790가구로 새로 짓는 사업이다. 올해 첫 서울 재건축 사업장이다. 공사비는 3400억원 정도로 예상된다.

GS건설 관계자는 "300표 정도 예상했는데 생각보다 현대건설이 분전했다"며 "이겨서 다행"이라고 말했다.

한남 자이 더 리버 문주 및 상가 투시도. 제공=GS건설

이미지 확대보기


조은비 기자 goodrai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