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한국야쿠르트, 소포장제품 확대…바나나 1개도 ‘무료배송’

신미진 기자

mjshin@

기사입력 : 2018-08-09 10:42

돌(Dole) 바나나. 한국야쿠르트 제공

[한국금융신문 신미진 기자]
한국야쿠르트는 1인 가구 증가에 맞춰 소포장제품 사업을 확대한다고 9일 밝혔다.

지난해 ‘잇츠온’ 브랜드로 간편식 시장에 진출한 한국야쿠르트는 한 개들이 낱개 포장한 ‘돌(Dole)바나나’ 제품을 새롭게 선보인다.

야쿠르트 아줌마가 단 한개도 무료로 배송해 소비자가 부담없이 제품을 주문할 수 있도록 했다. 오는 31일까지 출시 기념으로 1000원에 판매하며, 야쿠르트 아줌마 또는 온라인몰 하이프레시를 통해 구입할 수 있다.

한국야쿠르트가 지난해 출시한 소포장 컵과일 제품 ‘하루과일’도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다. 하루과일은 사과와 방울토마토를 컵 형태의 포장용기에 담은 제품으로 현재 하루 평균 2000개 이상씩 팔리고 있다.

한국야쿠르트 관계자는 “단 한개의 제품도 무료 배송하는 유통 경쟁력을 기반으로 새롭게 진출하는 사업과 기존 발효유 사업과의 시너지를 높여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신미진 기자 mjshi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