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기아 신사업 로드맵...올해 인증중고차, 2025년 PBV

곽호룡 기자

horr@

기사입력 : 2023-03-17 15:26

송호성 기아 대표이사 사장.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기아는 17일 서울 양재 본사에서 제79기 정기 주주총회를 열고 상정된 안건을 모두 원안대로 승인했다.

이에 따라 주우정 재경본부장(CFO)은 사내이사로 재선임됐다. 사외이사엔 신재용 서울대 경영학과 교수, 전찬혁 세스코 대표를 신규선임했다. 임기는 모두 3년이다.

또 기아는 정관 사업목적에 금융상품판매대리·중개업을 추가했다. 인증중고차 사업을 본격적으로 개시하기 위함이다. 지난해 기아는 수도권에 인증중고차 품질검증과 전시·시승 등이 이뤄지는 '리컨디셔닝센터(가칭)'를 구축하고, 중고차 구독서비스 등을 추진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이날 송호성닫기송호성기사 모아보기 기아 사장은 인사말을 통해 "고객 중심의 브랜드 경영 고도화와 목적기반모빌리티(PBV) 사업 실행체계 구축, EV9 등 전기차 플래그십 모델 출시로 판매 320만대를 달성하겠다"고 말했다.

고객 중심의 경영을 위해서는 데이터 중심의 고객 관리체계 확립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PBV 사업에 대해선 "2025년 중형 PBV SW(프로젝트명)을 시작으로 대형·소형을 포함한 풀라인업을 구축한다"며 "향후 자율주행, 로봇, AAM 등 다양한 신기술과 연계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EV9은 올해 5월 출시할 예정이다. 자율주행 레벨3 기술, 제어기 OTA 기반의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옵션 구독 프로그램인 FoD 등 새로운 기술·서비스가 탑재·시행될 예정이다.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지금 본 기사에서 어려운 금융·경제 용어가 있었나요?

자세한 설명이나 쉬운 우리말로 개선이 필요한 어려운 용어를 보내주세요.
지면을 통해 쉬운 우리말과 사례로 자세히 설명해드립니다.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