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롯데정밀화학, 인천항만공사 등과 중소기업 지원 위한 ‘ESG 공동 업무협약’ 체결

서효문 기자

shm@

기사입력 : 2022-08-15 14:47

롯데정밀화학(대표이사 김용석)은 인천항만공사, 한국환경산업기술원과 12일, 인천항만공사 사옥에서 ESG경영 확산 및 중소기업 기술성장 지원을 위한 ‘ESG 공동실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롯데정밀화학.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서효문 기자]
롯데정밀화학(대표이사 김용석)은 인천항만공사, 한국환경산업기술원과 12일, 인천항만공사 사옥에서 ESG경영 확산 및 중소기업 기술성장 지원을 위한 ‘ESG 공동실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협약식에는 롯데정밀화학 김용석 대표이사, 인천항만공사 최준욱 사장, 한국환경산업기술원 이우원 원장(직무대행) 등 각 기관의 관계자가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참여기관들은 △’ESG 오픈 이노베이션’ 사업 추진 △환경분야 우수 중소기업 기술성장 지원 △지역 중소기업 대상 ESG경영 확산 △대·중소기업 동반성장 추진을 위해 힘쓸 계획이다.

’ESG 오픈 이노베이션’은 공공기관과 대기업의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하는 동반성장 협업사업으로, 이달 중 한국환경산업기술원 환경산업연구단지에 입주한 130여 곳의 환경분야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제안 공모를 실시할 예정이다. 제안 내용은 인천항과 롯데정밀화학 사업장에서 적용 가능한 환경분야에 해당되어야 하며, 평가를 거쳐 선정된 1개 기업에 연말까지 기술구현, 실증, 판로개척 등을 지원한다.

인천항만공사와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사업비 4000만원을 공동 조성하고, 롯데정밀화학은 중소기업 기술지원을 위한 테스트베드와 신규 판로개척을 지원한다. 이외에도 참여기관들은 지역 환경분야 중소기업의 경쟁력 강화와 ESG 경영 확산을 위해 △탄소 배출 저감 및 자원순환 확대 캠페인 △인천지역 환경정화 활동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공동 기획해 연내 운영할 계획이다.

김용석 롯데정밀화학 대표는 “공공기관과 대기업이 협력하여 지역 중소기업들의 ESG 경영 확대를 지원한다는 의미가 있다”며, “중소기업과의 오픈 이노베이션을 통해 우수 사례를 발굴해 다른 기업에도 적용 할 수 있게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서효문 기자 shm@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