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KTB네트워크, 보통주 150원 배당 결의∙∙∙총 150억 규모

심예린 기자

yr0403@

기사입력 : 2022-02-25 14:36

사명 변경도 추진 ··· 신규 사명 ’다올인베스트먼트’ 예정

사진제공=KTB금융그룹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심예린 기자]
KTB네트워크(대표 김창규, 신진호)가 이사회를 열고 150억원 규모의 현금배당을 결의했다고 25일 밝혔다.

보통주 1주당 150원 현금배당하며 시가배당률은 2.8%다. 배당 관련 사항은 오는 3월 21일 예정된 정기주주총회를 통해 확정된다.

KTB네트워크는 지난해 영업이익 840억, 당기순이익 648억을 기록하며 사상 최대 이익을 달성했다. ▲배달의 민족 ▲스타일쉐어 ▲넥스틴 ▲RBW 등의 투자기업이 기업공개(IPO) 및 M&A를 진행해 성공적으로 투자금을 회수했고, 이에 따른 성과보수가 크게 증가해 2년 연속 호실적을 기록했다.

올해는 비씨엔씨를 비롯한 9개 내외의 투자기업이 코스닥 IPO를 추진하고 있어 지난해에 이어 양호한 성과가 기대된다.

KTB네트워크 관계자는 “전사 역량을 수익 확대에 집중하고 있으며 양호한 성과를 바탕으로 기업가치를 제대로 인정받도록 할 것”이라며, “상장기업으로서 주주와의 동반성장에 초점을 맞추고 자사주 매입을 포함한 다양한 주주환원정책을 적극 펼쳐나갈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KTB네트워크는 올해 1월 30억원 규모의 자사주 매입을 결정한 바 있으며 곧바로 150억원 규모의 배당을 추진하는 등 주식가치 제고를 위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아울러 사명 변경도 추진한다. KTB네트워크의 새 이름은 ‘다올인베스트먼트’로 정기주주총회를 통해 결정된다.

심예린 기자 yr0403@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