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2021 국감] 고승범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 수사 과정서 밝혀질 것“

한아란 기자

aran@

기사입력 : 2021-10-06 10:55

고승범 금융위원회 위원장이 지난달 27일 서울 중구 은행연합회에서 열린 ‘경제·금융시장 전문가 간담회’에서 모두발언하고 있다./사진=금융위원회(2021.9.27)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한아란 기자]


고승범닫기고승범기사 모아보기 금융위원장은 6일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과 관련해 “검경에서 수사하고 있으니 수사 과정에서 밝혀질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고 위원장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정무위원회 국정감사에서 ‘금융위 산하 금융정보분석원(FIU)을 통해 대장동 개발 관련 불법 로비자금 흐름을 조사할 필요가 있다’는 박수영 국민의힘 의원 질의에 이같이 답했다.

고 위원장은 ”FIU는 법에 따라서 의심거래 혐의가 있는 경우에는 분석을 해서 수사기관에 제공하고 있다”며 “이번 건은 검경에서 이미 수사하고 있으니 수사 과정을 지켜보는 게 맞을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FIU는 지난 4월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을 받고 있는 시행사 화천대유자산관리와 관련해 의심스러운 자금 흐름이 발견됐다는 내용의 공문을 경찰청에 전달했다.

한아란 기자 ara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