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3달만에 100만봉’ 롯데제과, 연이은 신제품 흥행 성공

홍지인

helena@

기사입력 : 2021-09-16 15:09

롯데제과 칙촉 시크릿. / 사진제공 = 롯데제과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홍지인 기자]
롯데제과 신제품이 연이어 흥행에 성공하고 있다.

롯데제과는 16, 지난 6 선보인칙촉 시크릿 출시 3달만에 누적 판매량 1000만봉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칙촉 시크릿 누적 판매량은 낱봉으로 환산한 개수로, 1초마다 1.3봉씩 팔린 셈이다. 제품을 일렬로 나열하면 1050km 서울에서 부산까지 왕복하고도 남는 거리다.

롯데제과는칙촉 시크릿 인기비결로 진한 초콜릿 맛과 색다른 식감이다을 꼽았다. ‘칙촉 시크릿 제품 위에 초콜릿통째로 박힌칙촉 콘셉트를 유지하되, 쿠키의 바삭한 식감을 살리고 속에 부드러운 초코스프레드를 넣었다.

롯데제과는 최근 설빙과의 협업을 진행하기도 했다. ‘칙촉브랜드를 설빙의 제품에 적용한칙촉몬스터 설빙 선보이며 소비자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롯데제과의 신제품은 인기는 이뿐만이 아니다. 지난 6 선보인오잉포차 꾸이오잉칩 출시 2달여만에 누적 판매량150만봉을 돌파한 있다.

오잉포차 꾸이오잉칩 인기 비결로는 독특한 제품 콘셉트와 , 식감이 있다.

롯데제과 관계자는 제품 모두 인기를 공고히 하기 위해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전개해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홍지인 기자 helena@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