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LG생활건강, 제주도 대신 울릉도…울림수 상표권 등록 완료

나선혜 기자

hisunny20@

기사입력 : 2021-09-10 11:53

LG생활건강, 지난 8월 5일 '울림수' 특허 출원 완료
제주도 '삼다수' 판권 포기…광동제약이 가져가

LG생활건강이 울릉도와 함께한 울림수 상표를 특허청에 등록했다./사진제공=LG생활건강, 특허청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나선혜 기자]
삼다수를 포기한 LG생활건강이 울릉도와 생수 시장 정복을 가시화한다.

LG생활건강은 지난 8월 5일 울릉도와 함게한 '울림수' 특허 출원을 완료했다.

LG생활건강은 지난 2018년 500억원을 출자, 울릉군과 함께 '울릉샘물'을 설립했다. 현재 LG생활건강이 판매하고 있는 생수는 '강원 평창수', '휘오 순수', '다이아몬드 샘물'이다.

국내 생수 시장의 규모는 약 1조원 정도로 이 중 40%를 삼다수가 차지하고 있다. 삼다수는 제주개발공사가 생산하는 브랜드다. 삼다수는 제주 이외 지역에서는 위탁 판매를 진행하고 있다. LG생활건강과 '삼다수' 판권을 가지고 경쟁하던 광동제약이 9일 비소매부분, 소매부분 모두 따냈다.

나선혜 기자 hisunny20@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