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기업은행·한투 등 5곳 마이데이터 본허가 획득

신혜주 기자

hjs0509@

기사입력 : 2021-09-08 17:25

신한금투·NH증권·KB증권 예비허가 획득

8일 기준 마이데이터 본허가 및 예비허가 56개사 목록. /자료=금융위원회

[한국금융신문 신혜주 기자]
중소기업은행과 한국투자증권 등 5개사가 금융당국으로부터 본인신용정보관리업(마이데이터) 본허가를 받았다.

금융위원횐는 8일 제16차 정례회의를 열어 마이데이터 허가심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심사 진행 결과, 본허가를 신청한 중소기업은행 등 5개사는 신용정보법령상 허가요건을 구비한 것으로 판단돼 본허가를 받았다고 전했다.

이번에 본허가를 받은 곳은 중소기업은행과 대구은행, 한국투자증권, 키움증권, LG CNS 5개사다.

또한 본허가 신청에 앞서 예비허가를 신청한 신한금융투자와 NH투자증권, KB증권 3개사는 예비허가를 받았다.

이에 따라 8일 기준 마이데이터 본허가를 받은 기업은 총 45개사로 은행 10개사·보험 1개사·금융투자 4개사·여전 7개사·상호금융 1개사·저축은행 1개사·CB사 2개사·핀테크 빅테크 18개사·IT 1개사다.

예비허가를 획득한 곳은 보험 2개사·금융투자 5개사·여전 2개사·핀테크 2개사로 총 11곳으로 늘어났다.

금융위는 "이 외의 신청 기업에 대해서도 순차적으로 신속하게 심사절차를 진행하고, 신규 허가신청도 계속해 매월 접수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마이데이터 신규 신청은 매월 마지막 주 금요일이며, 이번달은 오는 24일이다.

신혜주 기자 hjs0509@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