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기아, 셀토스 2022년형 연식변경 출시…옵션 선택폭 확대

곽호룡 기자

horr@

기사입력 : 2021-07-22 09:48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기아는 소형SUV '더 2022 셀토스' 연식변경 모델을 22일 출시했다고 밝혔다.

셀토스는 이번 연식변경을 통해 기아의 새 엠블럼을 적용하고 1열 USB 단자를 기본 탑재했다.

또 기존 상위 트림에서만 적용할 수 있었던 고객 선호 사양을 하위 트림까지 확대 운영한다.

기본 트림인 트렌디에서 LED 헤드램프, LED 리어 콤비네이션 램프, 루프랙 등으로 구성된 스타일 패키지를 선택할 수 있다.

아울러 고객이 합리적으로 차량을 구성할 수 있도록 프레스티지 트림부터 ▲BOSE 프리미엄 사운드ㆍ러기지 커버링 쉘프로 구성된 ‘BOSE 프리미엄 사운드 팩’과 ▲컴바이너 헤드업 디스플레이ㆍ7인치 슈퍼비전 클러스터 등이 포함된 ‘하이테크’ 패키지를 확대 운영한다. 단 해당 패키지는 10.25인치 내비게이션을 적용해야 선택할 수 있다.

가격은 개별소비세 3.5% 기준으로 가솔린 ▲트렌디 1944만원 ▲프레스티지 2258만원 ▲시그니처 2469만원 ▲그래비티 2543만원부터 시작한다. 디젤은 ▲트렌디 2151만원 ▲프레스티지 2465만원 ▲시그니처 2676만원 ▲그래비티 2750만원이다.

기아 관계자는 “강화된 상품성을 통해 차급을 압도하는 하이클래스 소형 SUV로서 시장에서의 존재감을 더욱 강화할 것으로 기대한다” 고 밝혔다.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