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신한카드, 메타버스 선불카드 나온다…현금 충전도 가능

신혜주 기자

hjs0509@

기사입력 : 2021-07-21 08:21

신한금융그룹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전략 연계

신한카드가 글로벌 메타버스‘제페토’를 운영하는 네이버제트와 업무 협약을 맺고 Z세대 맞춤형 선불카드 출시 및 제페토 내 가상공간 구축에 나선다고 21일 밝혔다. /사진=신한카드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신혜주 기자]
신한카드가 Z세대 공략을 위해 메타버스 특화 카드를 선보인다. 신한카드는 제페토 내에 Z세대를 불러모을 공간을 만들고, 메타버스에 차별된 상품을 출시해 Z세대와의 소통을 활성화한다는 방침이다.

신한카드는 글로벌 메타버스 ‘제페토’를 운영하는 네이버제트와 업무 협약을 맺고 Z세대 맞춤형 선불카드 출시 및 제페토 내 가상공간 구축에 나선다고 21일 밝혔다.

신한카드의 제페토 월드는 Z세대의 메타버스 행동패턴과 선호 디자인 등의 데이터를 활용해 Z세대에 맞는 차별화된 공간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복잡한 가입 절차 없이 본인 인증만으로 발급할 수 있는 선불카드에 제페토에서 쓸 수 있는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고객의 제페토 아바타를 카드 디자인에 반영하고, 계좌 충전이나 포인트 충전 외에 현금 충전 기능도 추가할 예정이다.

이번 제페토 선불카드 출시는 신한카드 사내 역멘토링 조직인 알스퀘어(R2)를 포함한 MZ세대 직원들의 제안을 적극 반영했다.

유태현 신한카드 디지털first본부장은 “금융권 최초로 제페토와 공동으로 진행하는 이번 프로젝트는 메타버스 영역에 한 발을 내딛는 시도이자 메타버스 플랫폼에서 공감대 및 커뮤니케이션 구축 위한 인사이트를 축적할 수 있는 매우 유의미한 일로 생각한다”며 “향후에도 신한금융그룹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Digital Transformation) 전략과 연계, 빅테크와의 경쟁&협력(Coopetition) 등을 통한 차별된 고객 경험을 지속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네이버제트 관계자는 “신한카드와의 협업을 국내 사용자들에게 차별된 즐거움을 선사 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글로벌 Z세대 사용자들이 흥미를 느낄 수 있는 다양한 협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신혜주 기자 hjs0509@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