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과자부터 마요네즈까지 채식주의’…롯데마트, 비건 상품 확대

홍지인

helena@

기사입력 : 2021-07-19 14:09

호주 내츄럴 비건 스낵 ’DJ&A’ . / 사진제공 = 롯데쇼핑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홍지인 기자]
롯데마트가 건강한 먹거리 트렌드에 맞춰 비건 상품군을 확대하고 있다.

롯데마트는 19, '비거니즘(veganism)' 열풍에 따라 식물성 대체 상품군을 더욱 확대한다고 밝혔다.

비거니즘이란 육류·어류·달걀·유제품 동물성 식품을 일절 먹지 않는 채식주의를 뜻한다. 건강 등을 고려해 채식주의자가 기성세대와 달리 MZ세대는 환경, 동물 보호 자신의 신념과 윤리적인 가치를 고려해 채식을 선택하곤 한다.

한국채식협회에 따르면 지난해 기준 국내 비건 인구는 150만명으로, 2008 15만명이었던 것에 비해 10 증가했다. 또한 MZ세대의 주된 관심사인 친환경과 가치소비 트렌드에 따라, 세계 채식 시장이 매년 평균 9.6% 성장해 2030년에는 116조원 규모가 것이란 전망도 나오고 있다.

이런 트렌드에 맞춰 롯데마트는 비건 상품 출시를 이어오고 있다. 지난 1 롯데마트는 순식물성 원료로 달걀 대신기능성 대두를 사용해 만든해빗(Hav’eat) 건강한 마요 출시했다.해빗 건강한 마요 유통업계 최초로한국비건인증원 비건 인증을 받은 PB상품이다. 출시 얼마 되지 않아 올해 상반기 매출이 80% 신장하며 고객들의 지속적인 관심을 받고 있다.

비건 마요네즈 인기에 힘입어 올해 6월에는요리하다 청양간장마요 출시했다. 이색 소스류를 선호하는 MZ세대의 입맛을 사로잡아 출시한지 15일만에 1000 이상 판매되며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지난 15일에는 세계적으로 유명한 호주 내츄럴 비건 스낵 ‘DJ&A’ 새롭게 선보였다. ‘DJ&A’ 저온 가공 공법을 사용한 원물 함량 75%이상의 순수 야채 스낵으로, 화학 첨가물을 사용하지 않고 할랄 인증을 받은 친환경 기업의 대표 비건 상품이다.하는 MZ세대를 취향을 제대로 반영했다.

이번 롯데마트에서 선보일 제품은 브로콜리 크리스프, 머쉬룸 크리스프, 포테이토 웨지, 포테이토 스윗칠리, 베지터블 믹스, 머쉬룸 갈릭 칠리 6종이다. 그동안 해외 직구로만 구매 가능하였으나, 이제는 롯데마트에서 비건 스낵을 간편하게 만나볼 있게 되었다.

정재우 롯데마트 상품본부장코로나시대를 맞아 건강한 먹거리에 대한 관심이 증가했고, 특히 MZ세대를 중심으로 비거니즘 트렌드가 확산되고 있다, “이러한 비건 트렌드에 발맞추어 환경과 건강을 생각하는 가치소비에맞는 다양한 식물성 대체 상품군을 더욱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홍지인 기자 helena@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