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소통 강조 재계 맏형 최태원, 개인 인스타그램 시작

서효문 기자

shm@

기사입력 : 2021-07-12 21:00

최근 활동 시작, 다양한 일상 공개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최근 개인 인스타그램 활동을 시작했다. 사진=최태원 SK그룹 인스타그램 캡쳐.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서효문 기자]
최태원닫기최태원기사 모아보기 SK그룹 회장이 최근 개인 인스타그램 계정 운영을 시작해 눈길을 끈다.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을 겸임하고 있는 그는 지난해 하반기부터 ESG(환경·사회·지배구조)와 함께 소통을 강조하고 있다.

12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최 회장은 최근 'papatonybear'라는 이름으로 인스타그램 계정을 개설했다. 해당 계정에는 지인과의 식사 모습, 반려묘 등 최 회장의 개인적인 일상이 올려져있다.

이는 MZ세대의 대표 소통 플랫폼인 인스타그램을 활용, 적극적인 소통 경영을 펼치겠다는 뜻으로 풀이된다. 최 회장이 올해 가장 강조한 키워드 중 하나는 ‘소통’이다. 지난 4월 이호승 청와대 정책실장과의 만남에서도 이런 의지는 잘 드러났다.

당시 최 회장은 “대한상의가 소통의 플랫폼이 되었으면 하며 방안을 논의중”이라며 “소통을 했을 때 인식의 차이가 무엇이고 이를 좁히려면 어떻게 해야할지에 대한 논의가 빨리 이뤄져야 하는데 대한상공회의소가 소통의 창구로서 역할을 하겠다”고 말했다.

서효문 기자 shm@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