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미래에셋증권, 고객 예탁자산 400조원 돌파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21-07-07 11:25

리테일 고객예탁자산 300조 육박
해외주식-연금자산 '20-20 클럽'

고객 예탁자산 400조원 돌파 / 사진제공= 미래에셋증권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미래에셋증권이 고객 예탁자산 400조원 시대를 열었다.

미래에셋증권은 지난 6월 말 기준 고객 예탁자산은 약 400조5000억원을 기록했다고 7일 밝혔다. 작년 8월 300조원을 돌파한 데 이어, 10개월 만에 거둔 성과다.

리테일 고객 예탁자산도 296조5000억원을 기록하며 300조원 돌파를 목전에 두고 있다.

해외주식과 연금자산이 각각 20조원을 넘겨 업계 최초로 '20-20 클럽'에 가입했다.

1억원 이상 고객 수도 업계 최대 수준인 31만명을 기록했다. 신규 계좌는 약 260만개가 개설됐다.

초저금리 시대 머니무브가 본격화되는 가운데 증시 호황에 주식 투자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며 국내외 주식 및 우량 금융상품에 돈이 몰린 것으로 미래에셋증권 측은 분석했다.

미래에셋증권의 해외주식자산은 올해에만 5조원이 증가했다. 2017년 이후 미래에셋증권의 거래 고객이 해외주식 투자로 벌어들인 누적 투자수익은 약 5조5000억원에 이른다.

또 해외 ETF(상장지수펀드)를 통한 자산 배분도 강화해서 포트폴리오를 다변화하고 고객 수익률 제고에 힘썼다.

미래에셋증권은 2021년 1분기 말 기준 퇴직연금 1년 공시수익률에서 DC(확정기여형), IRP(개인형퇴직연금) 모두 적립금 상위 10개 사업자 중 1위를 차지했다. DC 수익률은 13.75%를 기록하며 전 분기 7.90% 대비 5.85%P(포인트) 상승했으며, IRP 수익률도 11.37%를 기록해 전 분기 7.25%보다 4.12%P 올랐다.

최현만닫기최현만기사 모아보기 미래에셋증권 수석부회장은 “미래에셋증권은 ‘고객을 위해 존재한다’는 핵심 가치를 가지고 있는 기업인 만큼 우량자산을 기반으로 균형된 포트폴리오를 제공해 고객과 함께 성장함으로써 고객 동맹을 실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