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신용보증기금, 제5기 혁신 아이콘 선정... ‘770억원 보증 지원’

임지윤 기자

dlawldbs20@

기사입력 : 2021-06-17 11:34 최종수정 : 2021-06-17 12:45

기업당 최고 150억원 금융지원... “스타트업 지원 기관 중 최대 금액”
‘ESG 경영 수준’ 고려해 지원 기업 선정

[한국금융신문 임지윤 기자]
신용보증기금이 미래 유니콘으로 성장 가능한 6개 유망 기업을 ‘제5기 혁신 아이콘’으로 선정했다고 17일 밝혔다.

‘혁신 아이콘 지원 프로그램’은 신기술이나 혁신 사업 모델을 바탕으로 차세대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 가능한 스타트업을 발굴해 최대 150억원까지 지원하는 신보 대표 유니콘 육성 규모 확대(Scale-up) 프로그램이다.

이번 5기 혁신 아이콘 공개모집에는 총 201개 기업이 지원해 33:1 경쟁률을 보였다.

신보는 전담조직을 통한 서면심사와 현장실사, 내‧외부 전문가가 포함된 전문 심사위원단의 심사를 통해 6개 기업을 최종 선정했다.

선정 기업은 ▲애플리케이션 기반 홈클리닝 O2O 서비스인 ‘청소 연구소’를 운영하는 ‘생활연구소’ ▲자율 주행 라이다와 3D 이미지 분석 소프트웨어 개발기업 ‘서울로보틱스’ ▲쓰레기를 투입하면 인공지능(AI)으로 재활용 가능 여부를 판독하는 회수 로봇 ‘네프론’과 재생원료를 생산하는 ‘수퍼빈’ ▲24시간 심장 모니터링이 가능한 반지형 웨어러블 디바이스 개발기업 ‘스카이랩스’ ▲AI 컴퓨팅 성능 가속화를 위한 반도체 설계도면인 IP솔루션을 공급하는 ‘오픈엣지테크놀로지’ ▲생활소비재(면도기 등) 구독 서비스를 제공하는 ‘와이즐리컴퍼니’ 등 6곳이다.

5기 혁신 아이콘은 재무 지표 등 과거 실적보다 미래 성장 가능성과 기술의 차별성, 비즈니스모델 혁신성 등을 위주로 평가해 선정했다. 또한 기업의 환경, 사회, 지배 구조 등 지속 가능경영 체계인 ‘ESG 경영 수준’을 평가해 신보 대표 지원기업으로서의 사회적 가치 수준도 중요한 평가요소로 반영했다.

신보는 최종 선정된 6개 기업에 총 770억원의 신용보증을 제공할 예정이다. 최저 보증료율(0.5%)을 적용하고, 6개 협약은행을 통해 대출 금리 추가 우대(0.7%포인트), 해외 진출, 각종 컨설팅, 홍보활동 지원 등 다양한 비금융서비스도 지원한다.

신보의 전폭적인 지원에 힘입어 앞서 선정된 혁신 아이콘 기업들의 성장세도 가파르다.

선정 당시보다 89.5% 매출 증가와 64.6% 고용 증가, 2540억원의 후속 투자유치 등의 성과를 올 3월 기준으로 나타냈다. 해당 지표는 지난 2019년 7월 이후 선정된 1기부터 4기까지 개별 혁신 아이콘 기업들의 3월 기준 성장세 평균 값이다.

2기 혁신 아이콘 ‘뷰노’는 지난 2월 코스닥 시장에 상장되기도 했다.

신보 관계자는 “혁신아이콘 선정 이후 기업의 매출·고용·투자 등 모든 면에서 성장세가 가속화하고, 기업공개 시기를 앞당기기도 하는 등 혁신아이콘 지원 효과가 두드러지고 있다”며 “신보는 앞으로도 유망 스타트업들이 자금조달의 어려움을 딛고 고속 성장할 수 있도록 최대한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임지윤 기자 dlawldbs20@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