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신용보증기금, 기업은행과 손잡고 혁신창업기업 지원

임지윤 기자

dlawldbs20@

기사입력 : 2021-04-22 17:03

혁신창업기업 투·융자 복합금융지원 강화 MOU

[한국금융신문 임지윤 기자]
신용보증기금이 IBK기업은행과 손잡고 혁신창업기업 지원에 나선다.

신보는 기업은행과 '혁신창업기업에 관한 투·융자 복합금융 지원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기술력과 성장 잠재력이 높은 혁신창업기업을 공동 발굴하고 이들이 한 단계 도약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추진됐다.

양사는 창업 프로그램 입주 기업, 직접투자 기업, 빅 3 기업(시스템반도체·바이오헬스·미래차) 등 서로 추천하는 기업에 공동 투자와 연계 보증 등을 시행한다.

혁신창업기업 발굴 심사에 있어 과거 실적은 중요치 않다. 신보는 비즈니스 모델에 관한 사업성과 혁신성 중심의 심사를 실시하고 해당 기업에 고정보증료율 0.7%의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후로도 주식이나 사채 투자자를 대상으로 하는 홍보(IR)와 기업공개(IPO) 컨설팅 제공, 민간 후속 투자 유치 지원 등 혁신창업기업의 규모 강화에 지속적으로 힘쓸 계획이다.

신보 관계자는 “이번 협약으로 정책금융기관 간 우수 기업군을 공유하고 연계 지원할 수 있는 협업 체계가 구축됐다”며 “앞으로도 유관 기관과 협업을 통해 우수기업 발굴 채널을 확대하고 혁신 기업 성장을 위해 융·복합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기업은행은 윤종원닫기윤종원기사 모아보기 행장이 취임한 뒤 혁신 산업 및 기업을 먼저 발굴해 투자·지원하는 '모험자본 전문은행'으로 탈바꿈하고 있다. 지난해 3307억원을 모험자본으로 공급했고 올해는 5000억원까지 늘릴 예정이다.

임지윤 기자 dlawldbs20@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