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현대百, 친환경 활동 고객에게 VIP등급 제공

홍지인

helena@

기사입력 : 2021-06-03 16:59

현대백화점이 지난해 6월 진행한 플라스틱 재활용 캠페인 사진. 현대백화점 무역센터점 하늘정원에서 직원들이 PP(폴리프로필렌) 소재의 플라스틱 용기를 업사이클해 만든 친환경 화분(왼쪽)을 소개하는 모습. / 사진제공 = 현대백화점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홍지인 기자]
현대백화점이 ‘친환경 VIP 제도’를 확대 운영한다고 3일 밝혔다.

‘친환경 VIP 제도’는 고객이 친환경 활동에 참여하면 VIP 혜택을 제공하는 서비스로 현대백화점이 지난해 업계 최초로 시작했다. 현대백화점 ‘2021 상반기 친환경 VIP 제도’는 오는 4일부터 24일까지 진행된다.

고객이 해당 기간 내에 11대 친환경 활동 가운데 5개 이상 참여한 후 압구정본점 등 16개 각 점포 사은데스크에서 인증을 받으면 ‘그린’ 등급을 받게 된다. 혜택은 7월부터 9월까지 3개월간 제공된다.

‘그린’ 등급에 선정된 고객은 현대백화점카드로 정상 상품 구입시 VIP 혜택 기간 동안 5% 할인(일부 품목 제외)이 제공되며, 자주 이용하는 점포로 등록한 1개 점포에 한해 하루 3시간의 무료 주차가 지원된다. 또한 압구정본점 등 전국 16개 점포의 ‘카페H’를 방문하면 한 달에 4번 무료 커피가 제공되고, 문화 행사와 패션쇼 등 이벤트에도 초청된다.

현대백화점이 선정한 11대 친환경 활동은 ① 집에서 안쓰는 플라스틱 용기 가져오기 ② 음식 포장시 다회용기 사용하기 ③ 테이크 아웃시 1회용 수저 받지 않기 ④ 텀블러를 가져와 백화점 내 무료 음료 라운지(카페H) 이용하기 ⑤ 전자영수증 발급받기 ⑥ 플로깅(Plogging·쓰레기 줍는 조깅) 참여하기 ⑦ 재판매가 가능한 의류·잡화 가져오기 ⑧ 저탄소 인증받은 제품 구매하기 ⑨ 사용하지 않는 휴대폰 가져오기 ⑩ 친환경 장바구니 사용하기 ⑪ 현대식품관에서 다회용기로 포장된 품목 구매하기 등이다.

특히 이번 ‘2021 상반기 친환경 VIP 제도’의 경우, 지난해보다 고객들이 손쉽게 참여할 수 있도록 실천 가능한 친환경 활동을 8개에서 11개로 늘리고, VIP 혜택을 제공하는 기간도 2개월에서 3개월로 늘렸다.

양명성 현대백화점 영업전략담당(상무)은 “소비자들이 친환경에 더욱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친환경 캠페인이나 제도를 지속적으로 도입,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며 “유통 기업의 특성을 살린 다양한 친환경 콘텐츠를 통해 ‘必환경’ 이라는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서 나가겠다”고 말했다.

홍지인 기자 helena@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