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데일리펀딩, P2P금융 현황 한눈에 ‘P2P 나우’ 서비스 개편

김경찬 기자

kkch@

기사입력 : 2021-03-23 15:03

P2P금융 통합조회 서비스 제공
애널리스트 서비스로 발전 계획

데일리펀딩의 P2P NOW 홈페이지. /사진=데일리펀딩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김경찬 기자]
종합P2P금융 데일리펀딩이 본격적인 온라인투자연계금융업(온투금융)을 앞두고 투자자들이 보다 쉽고 편리하게 현황을 파악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서비스 개편에 나섰다.

데일리펀딩은 23일 P2P금융 통합조회 서비스 ‘데일리연구소’를 ‘P2P NOW’로 리뉴얼했다고 밝혔다. ‘P2P 나우’는 약 170개의 업체의 공시 정보를 데일리펀딩만의 데이터 수집 기술을 통해 최신의 정보를 체계적으로 제공한다.

‘P2P 나우’를 이용하면 업계의 전체적인 규모와 현황 정보를 한 눈에 파악할 수 있으며 업체별 공시 정보도 함께 제공한다.

또한 누적대출액·대출잔액·수익율 등과 연체율·부실률 등 부정적인 지표까지 객관적인 정보를 전달한다. 가장 대표적인 지표인 누적대출액·대출잔액·연체율은 차트 조회를 제공해 더욱 편리하게 흐름을 파악할 수 있다.

이번 개편으로 P2P업계 소식을 한번에 파악하는 뉴스 제공 서비스가 추가됐다. 업계 전반에 걸친 최신 소식과 함께 업체별 주요 소식도 찾아볼 수 있다.

아울러 기존 P2P금융협회가 월별 업계 공시 보고서를 제공했지만 온라인투자연계금융협회 정식 출범을 앞두고 P2P금융협회가 활동을 종료하면서 서비스가 중단됐다.

데일리펀딩은 향후 ‘P2P 나우’를 온투금융 리서치 센터로 발전시킬 계획이다. 정용 데일리펀딩 대표는 “수집한 데이터를 바탕으로 분석 시스템을 구축해 향후 투자 자문까지 수행하는 서비스로 육성할 계획이다”며 “데일리펀딩은 P2P를 포함한 모든 투자를 아우를 수 있는 플랫폼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김경찬 기자 kk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