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하나카드, 웰컴저축은행과 마이데이터 사업 추진…맞춤형 상품·서비스 제공

김경찬 기자

kkch@

기사입력 : 2021-03-09 08:47

소비내역 기반 카드 상품 추천 서비스
신용평가체계 변별력 확대 추진

장경훈 하나카드 대표이사(왼쪽)와 김대웅 웰컴저축은행 대표이사(오른쪽)가 지난 8일 마이데이터 사업 추진을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하나카드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김경찬 기자]
하나카드가 저축은행 업계에서 유일하게 마이데이터(본인신용정보관리업) 사업 본인가를 받은 웰컴저축은행과 데이터 교류와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맞춤형 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해나갈 계획이다.

하나카드는 지난 8일 웰컴저축은행과 함께 마이데이터 사업 추진을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양사는 데이터 중심의 전략적 상호협력을 맺고 카드사와 저축은행의 활발한 데이터 교류와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금융권에서 유일무이한 맞춤형 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해 나가기로 했다.

특히 웰컴저축은행의 예·적금상품 이용내역과 중·저신용자 대출이력 등 저축은행의 기본 데이터에 하나카드의 신용카드 결제정보와 가맹점 이용내역 등 카드결제 기반 데이터를 결합해 금융분야에서의 광범위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양사는 저축은행 디지털 고객의 소비내역 기반 카드 상품 추천 서비스와 신용평가체계의 변별력 확대를 추진하기로 했다. 이어 대출·신용카드 발급 등 전통적인 금융서비스 영역의 협력 외에도 마이데이터 환경에서의 신사업 추진을 위한 상호간의 교류를 확대해나갈 예정이다.

장경훈닫기장경훈기사 모아보기 하나카드 사장은 “금융사간의 마이데이터 협력을 통해 빅데이터 시대 신속하고 유연하게 대응해 새롭고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 양사간의 데이터를 융합한 서비스를 지속 발굴하여 시너지를 모색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웰컴금융그룹은 삼성카드와 플랫폼 기반으로 비즈니스 협업에 나서 웰컴금융그룹 제휴 카드를 출시하고, 빅데이터 기반 생활금융 서비스를 출시를 위한 상호협력에 나선 바 있다.

김경찬 기자 kk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