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NH농협카드, 채널·데이터·콘텐츠 확장 중점 전사적 디지털전환 추진

김경찬 기자

kkch@

기사입력 : 2021-02-17 08:37

마이데이터 기반 범농협 디지털 금융서비스 구현 목표

NH농협카드가 지난 16일 2021년 제1차 카드디지털 전략협의회를 개최했다. /사진=NH농협카드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김경찬 기자]
NH농협카드가 디지털전환 중장기 로드맵을 점검했으며, 올해는 채널·데이터·콘텐츠를 확장해 디지털 결제·생활플랫폼을 구현해 나가기로 했다.

NH농협카드는 지난 16일 2021년 제1차 카드디지털 전략협의회를 개최했다고 17일 밝혔다.

카드디지털 전략협의회는 지난 2019년 출범해 농협카드의 신속한 디지털 전환과 미래 성장동력 발굴을 논의하고 있다. 이번 협의회에서는 디지털전환 중장기 로드맵을 점검하고, 추진 과제 분석과 우수사례를 통한 협업 체계 방향·전략 등에 대해 논의했다.

NH농협카드는 올해 주요 추진 과제를 △오픈뱅킹 구축·활용 △올원페이 개인화서비스 제공 △마이데이터 구축·활용 △기업채널 고도화 등으로 설정했다.

특히 실무 중심 실행력을 강화하기 위해 조직 구성을 개편했으며, 중요도가 높은 협업 과제의 추진력을 높이고자 8대 분과를 신설했다.

또한 올해를 카드사업 지속 성장의 전환점을 마련하는 원년으로 지정하고 채널·데이터·콘텐츠의 융합과 확장을 통해 탄탄한 디지털 결제·생활플랫폼을 구현하며, 마이데이터 기반의 범농협 디지털 금융서비스도 구현해 농협카드만의 차별화된 경쟁력을 제고할 계획이다.

신인식 NH농협카드 사장은 “급변하는 사업환경에 대비하여 카드 본업의 내실을 다지고, 언택트 시대를 선도하는 디지털 금융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힘쓰는 한 해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포스트코로나 시대에 대응해 디지털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모든 임직원의 적극적인 소통과 신속한 사업 추진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김경찬 기자 kk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