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은행권청년창업재단, 신임 상임이사에 김영덕 전 롯데액셀러레이터 상무

전하경 기자

ceciplus7@

기사입력 : 2021-02-01 09:10

임기 2년

김영덕 은행권청년창업재단 상임이사./사진=은행권청년창업재단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전하경 기자]
은행권청년창업재단 신임 상임이사에 김영덕 전 롯데액셀러레이터 상무가 선임됐다.

은행권청년창업재단은 신임 상임이사에 김영덕 전 롯데액셀러레이터 상무를 선임, 1월 29일부터 임기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임기는 2년이다.

김 이사는 대구 달성고와 서울대 계산통계학과 학사, 포항공대 정보통신대학원을 졸업하고 포스코ICT에서 연구원으로 사회 생활을 시작했다.

1999년 인터파크에 입사해 CTO, CMO, CSO를 거쳤다. 재임 기간 중 사내 벤처로 시작한 G마켓(2000년)을 공동창업했다.

이후 2015년 롯데정보통신 정보기술연구소장을 역임하고, 이듬해 롯데액셀러레이터 사업총괄 상무로 근무하다 지난해 퇴사했다.

김 이사는 직장 생활과 창업, 투자 경험까지 두루 갖추고 있고 누구보다 스타트업 대표들의 마음을 잘 이해한다는 강점이 있어 디캠프를 포함해 다양한 기관과 협력하며 스타트업 문화의 저변확대를 위해 노력해 왔다. 실제 2007년에는 미국 실리콘밸리로 가서 3년간 엔젤투자 경험을 쌓기도 했다.

디캠프 디데이(D.Day) 심사위원, CEO살롱, 멘턴살롱 등 다양한 프로그램에 참여해 스타트업 창업자들의 멘토로 활동을 이어왔다.

전하경 기자 ceciplus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