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LG화학, 주당 배당금 2000원→10000원

곽호룡 기자

horr@

기사입력 : 2021-01-27 15:53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LG화학이 2020년 결산배당으로 보통주식 1주당 1만원, 우선주 주당 1만50원 현금배당을 결의했다고 27일 공시했다. 시가 배당률은 보통주 1.2%, 우선주 2.7%다. 배당총액은 7784억원 규모다.

지난 2019년(보통주 1주당 2000원)에 비해 배당액을 2배 가량 확대했다.

이는 LG에너지솔루션 설립에 발맞춰 내놓은 새로운 배당정책을 지키기 위한 조치로 풀이된다.

앞서 LG화학이 지난해말 전지사업부를 물적분할해 LG에너지솔루션을 설립한다고 발표하자, 일부 주주들이 주주가치 훼손 등을 이유로 반대했다.

이에 신학철닫기신학철기사 모아보기 LG화학 부회장은 "2020년부터 2022년까지 보통주 1주당 최소 1만원 이상 현금배당하겠다"고 약속한 바 있다.

이미지 확대보기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