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LG화학, 유니세프에 소아마비백신 '유플리오' 공급…870억원 규모

곽호룡 기자

horr@

기사입력 : 2021-01-07 12:01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LG화학은 올해부터 내년까지 세계보건기구(WHO) 산하 유니세프에 총 8000만달러(약 870억원)규모의 소아마비백신 '유폴리오'를 공급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 계약으로 lg화학은 유니세프의 소아마비백신 조달물량의 20% 이상을 공급하는 톱3 공급사로 도약하게 됐다.

LG화학은 2022년까지 유폴리오 생산능력을 두 배로 확대하기로 했다.

LG화학 유플리오.

이미지 확대보기


유플리오는 독성이 약해진 바이러스에 화학적 공정을 추가로 거쳐 바이러스의 병원성을 없앤 차세대 사백신이다.

2018년 이후 급증한 소아마비 발병은 생백신을 복용한 아이들의 분뇨 등에 남은 바이러스가 식수로 섞여 퍼진 것으로 추정된다.

단 사백신은 생산시설에 대한 환경안전사고 위험이 있어 승인이 까다롭다. LG화학은 지난해 12월말 WHO로부터 이와 관련한 자격심사(PQ)에 통과했다.

손지웅 생명과학사업본부장은 "LG화학이 소아마비백신 글로벌 주요 공급사로서 중요한 역할을 하게 됐다"며 "전세계 사람들이 감염병에서 자유로워질 수 있도록 안전하고 효과적인 백신 개발에 적극 나서겠다"고 밝혔다.

WHO 글로벌 소아마비 발병자 현황(단위:명). 제공=LG화학.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