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기아, 주당 배당금 1000원 결정…중국 부진에 당기순익 하락

곽호룡 기자

horr@

기사입력 : 2021-01-27 15:20 최종수정 : 2021-01-27 15:35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기아가 지난해 결산배당으로 보통주 1주당 1000원을 현금배당한다고 27일 공시했다. 배당금은 3월 정기 주주총회에서 최종확정되면 오는 4~5월경 지급된다.

배당성향은 26.7%다. 지난해 영업이익이 소폭 상승했음에도 중국법인 등 판매부진으로 당기순이익(1조5030억원)이 전년대비 17.7% 감소했다. 이에 따라 배당금도 2019년(1주당 1050원)에 비해 줄인 것으로 풀이된다.

앞서 기아는 2022년까지 배당성향 25~30%을 유지하겠다고 발표한 바 있다.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