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팅크웨어, 중국 체리차에 AR 내비게이션 솔루션 공급…"글로벌 전장 시장 공략"

곽호룡 기자

horr@

기사입력 : 2021-01-12 09:58

체리차 티고 8플러스에 적용된 팅크웨어 AR 내비 솔루션. 사진=팅크웨어.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내비게이션 아이나비 개발사인 팅크웨어가 증강현실(AR) 내비게이션으로 중국 전장 시장을 공략한다.

팅크웨어는 중국 완성차기업 체리자동차 신차인 티고 8플러스, 제투 X70플러스 등 2종에 자사 AR 내비게이션 솔루션을 공급한다고 12일 밝혔다.

해당 공급사업은 중국 전장업체인 드사이 SV사와 협업을 통해 팅크웨어가 AVN 기반의 AR 솔루션 부문을 맡은 식으로 진행됐다.

팅크웨어 AR 솔루션은 순정 디지털영상저장장치(DVR) 영상을 기반으로 별도 위치정보 없이 실시간으로 도로상황과 차선을 능동적으로 인식해 주행도로에 맞춘다. 또 차량 첨단주행보조장치(ADAS)와 연동해 최적의 경로안내를 제공한다. 디지털 클러스터와 내비게이션 등으로 전환 사용을 지원하는 기술도 탑재해 인포테인먼트 활용폭을 넓혔다.

앞서 팅크웨어는 지난해 CES에서 관련 솔루션을 게임 엔진과 유사한 라이브러리 형태로 공개해 주목받은 바 있다.

최해정 팅크웨어 전장사업본부장은 "중국 내 증강현실 기반 기술발전이 빠르게 이뤄지고 있는 가운데 당사 솔루션을 공급하게 된 것은 그만큼 당사 기술에 대한 우수성을 인정받은 것"이라며 "이를 기반으로 AR 솔루션을 포함한 전장사업을 국내외로 확대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