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신년사] 조경목 SK에너지 사장 "R&S·P&M 앞세워 딥 체인지 추진"

서효문 기자

shm@

기사입력 : 2021-01-06 14:56

조경목 SK에너지 사장.

[한국금융신문 서효문 기자]
조경목 SK에너지 사장이 올해 R&S·P&M을 앞세워 딥 체인지를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조 사장은 오늘(6일) 발표한 신년사를 통해 "지금의 시장 환경은 산업 패러다임 변화와 탄소 배출(Carbon Risk) 이슈 대응에 대한 요구에 직면하고 있다"며 "“Less Carbon, More Green” 방향성 아래 R&S(Refinery & Synergy)와 P&M(Platform & Marketing), 두 개의 CIC(Company in Company) 체제 운영을 통해 이에 적극 대응하며 딥 체인지(Deep Change)를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지난해 12월 조직 개편을 통해 도입된 2개의 CIC 체제는 친환경과 지속성장 발전이 골자다. R&S는 정유-트레이딩 밸류체인의 시너지 강화, P&M은 친환경 에너지 솔루션 제공이 핵심이다.

조 사장은 "R&S는 정유사업(Refining Biz)의 지속가능성(Sustainability)을 높이고 원유-생산-수출로 이어지는 밸류체인(Value Chain) 통합 운영을 통해 기존 정유사업과 SK트레이딩인터내셔널과의 시너지를 극대화함으로써 더 큰 성장과 발전을 준비할 예정"이라며 "P&M는 석유 마케팅 인프라를 기반으로 친환경 에너지 솔루션을 제공하는 플랫폼으로 거듭나고자 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기존 SK에너지의 네트워크 및 인프라와의 시너지를 극대화하고 에너지 솔루션과 플랫폼 사업(Energy Solution & Platform New Biz)을 통해 친환경 회사로의 전환을 가속화 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서효문 기자 shm@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